내셔널지오그래픽 어패럴을 전개중인 더네이쳐홀딩스(대표 박영준)가 어제(8일) 신세계백화점 광주점에 ‘내셔널지오그래픽 키즈’ 단독 매장을 오픈했다. 그동안 내셔널지오그래픽 키즈 라인은 일부 매장에서 숍인숍 개념으로 전개했다. 최근 키즈 상품에 대한 수요가 늘어나 단독 매장을 열고 아동복 시장에서의 영향력을 키울 생각이다.

현대 신세계백화점 광주점을 시작으로 오는 8월 9일에는 신세계 마산점과 현대백화점 미아점에 매장을 추가로 오픈한다. 다음달까지 총 9개 점포를 순차적으로 오픈할 예정이다. 백화점에서 인지도를 쌓고 차차 가두점으로 확장한다.

내셔널지오그래픽 키즈 라인은 기성복과 동일하게 오리지널 라인과 어번 라인 2가지로 나눠 의류, 용품 등을 선보인다. 아이들의 호기심 넘치는 모험 활동을 위해 활동성과 경쾌한 분위기를 더한 아이템을 중심으로 전개할 예정이다. 또 가족이 함께 패밀리룩을 완성할 수 있도록 미니미 스타일을 지속적으로 출시한다.

내셔널지오그래픽어패럴 키즈 라인은 지난 2017년 S/S 시즌 첫선을 보였다. 일부 상품을 실험적으로 출시해 선보였으며, 긍정적인 반응을 받아 그해 하반기부터 본격적으로 키즈 라인의 볼륨을 키우기 시작했다. 특히 내셔널지오그래픽의 스테디셀러 아이템인 ‘로고 티셔츠’를 비롯해 ‘월리스 바람막이’, ‘카이만 롱패딩’ 등을 미니미 스타일로 선보여 온 가족이 함께 패밀리룩으로 연출할 수 있도록 제안해 좋은 반응을 얻었다.